엘케이선호작전

심장이 계속 쫄깃해지는 영화 황해


 

 

 

 

연기의 카리스마로 영화의 반은 잼있을꺼같은 황해, 북한에서 택시기사인
김구남(하정우)은 아내가 한국으로 돈을 빌리러 갔지만 6개월째 소식이 없었고,
빚에 쪼달리면 김구남은 빚을 탕감하기위해 마작판에 매일 드나들지만
빚은 더더욱 늘어나고있었다. 그러던 와중에 살인청부업자인 면가(김윤석)에게서


 

 

한국에서 사람 한명죽이고 오라는 제안이 들어온다. 빚도 많고 한국으로
건너간 아내를 찾기위해 그 제안을 받아들인다. 한국으로 건너와 아내를
수소문하지만 찾을수가 없었고 자신이 죽이려했던 인물이 눈앞에서 살인을 당하게 된다.
살인자의 누명을 씌이게된 김구남은 도망을 다니게 된다.


 

 

두명의 주인공만으로도 영화의 살벌한 내용을
즉시할수 있다는점을 알수있었다.
그리고또한 이영화로 인해 하정우의 먹방이 뜨기시작하게된다.

Comment +0